부산/경남

거제 청년마을 ‘아웃도어 아일랜드’ 2기 참여자 모집

10주간 20명의 친구와 함께 살고 싶은 청년 마을 만들기

작성일 : 2021-08-05 18:25 기자 : 이민수

 

캠핑에 푹 빠진 싱어송라이터, 고향 거제에서 도전하는 퇴사자, 환경 보호에 진심인 예술가, 해변과 문학을 사랑하는 요리사, 새벽 산을 오르는 필름메이커, 바다 노을을 수집하는 여행작가, 또 무엇이 가능할까?”

 

경상남도는 거제 청년마을 아웃도어 아일랜드’ 2기에 참여할 청년 20명을 모집한다고 밝혔다.

 

아웃도어 아일랜드는 거제에서 캠핑, 서핑, 트래킹 등 다양한 아웃도어 활동을 체험하고 새로운 일상을 통해 하고 싶은 일과 살고 싶은 삶을 찾아가는 프로그램으로, 이번 모집은 지난 6월에 시작한 1기에 이어 2기 모집이다.

 

오는 29일까지 만19~39세 이하 야외활동을 사랑하는 대한민국 청년이라면 누구든지 지원할 수 있다. 자세한 내용은 아웃도어 아일랜드 신청 누리집(https://linktr.ee/outdoor_island)에 접속하여 확인할 수 있다.

 

참여자로 최종 선정된 청년은 913일부터 1121일까지 10주간 거제 장승포동에서 개인기록집 제작 워크숍(공동연수)’, ‘여가생활 프로그램’, ‘청년 공간 만들기등 다양한 프로그램에 참여한다.

 

김상원 경상남도 청년정책추진단장은 지역을 직접 체험함으로써 새로운 도전과 기회를 가질 수 있는 이번 프로그램에 많은 청년들의 지원을 바란다청년들의 지역 정착 및 성공 모델 구축을 위해 경남도는 적극적인 지원을 아끼지 않을 계획이다라고 말했다.

 

한편, 이 사업은 공유를위한창조(대표 박은진)가 행정안전부의 청년 마을 만들기 사업에 선정되어 추진하는 것으로, 청년들의 안정적 지역 정착과 지역활력 부여를 위해 경남도, 거제시, 장승포도시재생주민협의체 등이 서로 협력하여 진행된다.

 

공유를위한창조는 지역의 커뮤니티와 공유공간을 통해 지속가능한 마을을 만드는 청년기업으로 20147월 설립되었다. 그동안 부산 초량 이바구캠프’, 부산 영도 봉래2우리가사랑방등 지역 주민들과 청년들이 함께 살아가는 마을만들기 사업을 성공적으로 추진하였으며, 이러한 경험을 바탕으로 20191월부터는 경남 거제 장승포에서 청년마을 조성을 위해 활동하고 있다.

 
인쇄 스크랩 목록