부산/경남

경남도, ‘2021년 산업평화상 및 최고장인 시상식’ 개최

남원섭 ㈜스타리온성철 노조위원장 등 3명, 산업평화상 수상자 선정

작성일 : 2021-12-01 19:02 기자 : 이민수

산업평화상 및 최고장인 시상식
 

 

경상남도가 1일 경남도청에서 ‘2021년 경상남도 산업평화상 및 최고장인 시상식을 개최했다.

 

30회 경상남도 산업평화상은 노사화합을 통한 생산성 향상과 합리적 선진 노사문화 정착에 기여한 자(노동자, 사용자)들에게 수여하는 것으로, 올해 대상의 영예는 남원섭 스타리온성철 노조위원장에게 돌아갔다.

 

남 위원장은 노사 간 협력적 관계와 상생을 통해 무분규를 실현하였고, 노동자의 근무조건 개선 및 복리후생을 향상에 기여한 공로를 인정받았다.

 

금상은 임관헌 신성델타테크() 전무이사, 은상은 권오재 한국지엠() 창원공장 부장이 수상했으며 수상자에게는 상패와 메달이 수여되었다.

 

‘2021년 경상남도 최고장인은 장기간 도내 산업현장에 종사한 기술인 중 장인정신이 투철하고 산업발전에 기여한 숙련기술인을 선정하는 것으로, 2007년 최초 선정 이후 지금까지 총 66명의 최고장인을 선정하였다.

 

올해는 건축 분야 문재남(나무와 흙 대표대리) 제과제빵 분야 박용호(그린하우스 대표) 기계조립 분야 박종일(해군정비창 주무관) 기계가공 분야 현기권(SNT중공업() 파트장) 등 총 4명의 최고장인을 선정했다.

 

문재남 씨는 체계적인 온돌 시공기술 전수를 위해 기능마다 규격화, 치수화하여 저서와 논문을 통해 기록으로 남기고, 국내외 온돌기술 교육을 실시하여 후진 양성과 온돌문화 보존에 기여한 점 등을 인정받았으며,

 

박용호 씨는 창원 단감, 창녕 양파, 주남저수지 오리 등 도내 지역의 특색과 특산물을 활용한 다양한 제과제빵 상품을 고안한 점과 천연발효종을 개발사용하여 화학첨가제를 최소화하는 생산기술 등을 인정받아 선정되었다.

 

박종일 씨는 국방분야 일선에서 창의적 형태의 함정정비 금형제작과 치공구 제작·조립의 우수한 능력, 그리고 중요 정비기술 창안 및 제안개선으로 예산 절감에 기여한 점 등이 인정되었고,

 

2011년에 국가품질명장으로 선정된 현기권 씨는 국내외 자동차 부품 개발 및 방위산업분야 변속기, 차축 등 기어류 가공 능력이 우수하고 가공공정 개선으로 원가절감 등에 기여한 점 등이 인정되어 최고장인으로 선정되었다.

 

선정된 최고장인에게는 최고장인 증서 및 동판 수여와 함께 소정의 장려금이 지급된다.

 

이날 산업평화상과 최고장인상을 직접 수여한 박종원 경제부지사는 오늘 시상식이 경남 지역의 노사상생 분위기를 더욱 활성화하고, 기술력의 중요성을 되새기는 계기가 됐으면 한다라고 말했다.

 

한편, 이날 시상식은 코로나19 방역수칙을 준수하면서 수상자 및 가족 등 30여 명이 참석한 가운데 진행되었다.

 

 
인쇄 스크랩 목록

부산/경남 이전 기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