국회

더불어민주당 부산지역 정‧관‧경 토착비리 조사 특별위원회 부산시의회 건설특혜‧위법성 의혹 행정사무조사 특별위원회와 합동회의 개최

3.3.(수) 10:00 시의회 2층 대회의실에서 합동회의

작성일 : 2021-03-03 14:56 기자 : 이민수

부산시의회 합동회의
 

 

더불어민주당 부산지역 정관경 토착비리 조사 특별위원회(위원장 신동근)가 부산광역시의회 건설특혜위법성 의혹 행정사무조사특별위원회(위원장 박성윤)와 합동회의를 오는 3.3() 10:00 부산시의회 2층 대회의실에서 개최한다고 밝혔다.

 

이날 합동회의에는 더불어민주당 국회의원 등으로 구성된 부산지역 정경 토착비리 조사특별위원회 신동근 위원장, 장경태 간사 및 신상해 부산광역시의회 의장, 박재호 더불어민주당 부산시당위원장 등이 참석할 예정이다.

 

이번 합동회의에서는 그간 조사 활동사항에 대한 경과 보고와 관련 의혹들에 대한 절차적 위법성 문제에 대해 참석자들 간에 심도 있는 논의가 이루어질 예정이다. 또한 시의회 조사특별위원회는 주택법에 따른 주택건설사업계획의 지구단위계획 의제시 각종 위원회 결정사항에 대한 특혜 의혹이 제기되지 않도록 향후 관련 규정을 명확화하고 사전 절차를 강화하는 규정의 법제화 방안 마련을 요청할 예정이며, 이어서 11:00 시의회 브리핑룸에서 회의내용에 대한 기자회견이 진행될 예정이다.

 

기자회견 종료 후에는 현재 의혹이 제기되고 있는 이진베이시티 건설 현장과 송정 해수욕장 순환도로 미개설지 방문이 예정되어 있으며, 관련 공무원 등의 현장 보고를 통해 사업추진 현황을 점검하고, 질의응답을 진행한다고 밝혔다.

 

신동근 특위 위원장은전봉민 의원, 이주환 의원을 포함한 부산지역 토착비리 전반에 걸친 의혹에 대해 실체적 진실을 밝혀, 부산시민과 국민들에게 상세히 알리고 불법행위에 대해서는 합당한 법적 처벌이 이루어질 수 있도록 하겠다고 말했다.

 

 
인쇄 스크랩 목록

국회 이전 기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