서울시의회

권수정 의원 ‘정신장애인 동료상담가 양성사업 입교식’참석

권 의원, “정신장애인 당사자에게 안정적 일자리를 제공하고, 경험을 바탕으로 동료 정신장애인을 돕는 장애인 당사자 중심의 중요한 사업”

작성일 : 2021-04-02 11:54 기자 : 이민수

권수정 의원(정의당, 비례)
 

 

서울시의회 보건복지위원회 권수정 의원(정의당, 비례)41정신장애인 동료상담가 양성사업 입교식에 참석하였다.

 

정신장애인 동료상담가 양성사업은 미취업 정신장애인을 대상으로 동료상담가로 양성하여 지역에 고립되어 있는 정신장애인 동료에게 상담서비스를 제공하는 사업이다.

 

서울시에서 최초로 진행되고 있는 정신장애인 당사자 중심의 안정적인 일자리 제공 사업으로서, 당사자 단체인 파도손과 중앙대 산학협력팀의 체계적인 교육 속에서 운영되고 있다.

 

이날 권수정 의원은 인사말을 통해 서울시 장애인 일자리 사업은 턱없이 부족하며 특히 정신장애인 일자리에 대한 고민은 더 부재한 상황이다. 2020년 서울시에서 시작한 정신장애인 동료상담가 양성사업은 정신장애인 당사자가 자신의 일상을 만들어갈 수 있는 안정적인 일자리를 제공하기에 꼭 필요한 사업이라고 언급했다.

 

권 의원은 앞으로 우리 사회에 가장 큰 어려움으로 마주하게 될 정신건강을 위해 사업 참여자의 적극적인 노동이 필요하고, 이제 참여자 분들의 노동자로서의 자기 권리를 보호받기 위한 인식이 필요한 시점이라고 강조했다. 또한 본 예산이 지속되어 서울시민인 정신장애인도 좋은 일자리와 안전한 동료상담 서비스를 받을 수 있도록 노력하겠다고 밝혔다.

 

2년째 사업에 참여 중인 A씨는 “20년 이상 병과 함께 살면서 이전의 삶을 지우고 싶기만 했는데, 2020년 정신장애인 동료상담가 양성사업의 교육을 통해 기존의 고통스럽고 잊고 싶었던 경험이 나의 자원이 되어 정신장애인 동료에게 도움이 되는 좋은 기회를 얻었다며 사업 참여의 경험을 나누었다.

 

서울시민 중 지역에서 정신장애인 동료상담을 받고자 하는 서울시민은 사단법인 정신장애와 인권 파도손’(02-2272-2541)으로 연락하면 된다.

 
인쇄 스크랩 목록

서울시의회 이전 기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