서울시의회

오중석 의원, 홍대 ‘돈쭐’ 치킨집에 서울시의회의장 표창장 전달

철인7호 홍대점, 서울시의회 의장상 수상자로 추천받아

작성일 : 2021-04-09 16:46 기자 : 이민수

- 지역 아동들에게 보여준 선한 영향력 당연히 칭찬 받아야 마땅 

- 남 몰래 선행하는 분들이 널리 인정받는 사회 구축되어야

 

서울시의회 오중석 의원(좌)이 서울시의회 의장 표창장을 홍대 돈쭐 대표에게 전달하고 기념사진을 촬영하고 있다.

 

서울시의회 도시계획관리위원회 오중석 의원(더불어민주당·동대문구 제2선거구)은 최근 경기가 어려운 가운데서도 주위에 선행을 베풀어 고객들에게 돈쭐(돈과 혼쭐을 합친 신조어, 좋은 일을 한 가게의 물건을 팔아주는 것)’나고 있는 철인7호 홍대점(치킨 전문점, 박재휘 사장)을 서울특별시의회 의장상에 추천하였고, 직접 방문하여 전달하였다.

 

서울특별시의회 의장상을 수상한 철인7호 홍대점은 최근 가정 형편이 어려운 형제에게 대가 없이 무료로 치킨을 내어준 사실이 알려지면서, 많은 이들에게 훈훈한 감동을 전해준 곳이다. 이러한 미담으로 인해 전국의 많은 사람들이 돈쭐내기릴레이를 하였으며, 해당 사장님께서는 이렇게 모여진 후원금을 꿈나무지원사업(결식아동 및 취약계층 지원금)에 다시 기부하는 등 남다른 선행으로 타의 모범이 되고 있다.

오중석의원은 철인7호 홍대점을 직접 방문하여 서울특별시의회의장 표창장을 전달하였으며, “형편이 어려웠던 지역 아이들에게 보여준 선한 영향력은 칭찬받아 마땅한 일이며, 이러한 선행이 널리 알려져 좀 더 따뜻한 사회가 될 수 있길 바란다.”고 말했다.

 

이어 오중석 의원은 보이지 않는 곳에서 남 몰래 선행하시는 분들이 많이 계신다. 이런 분들이 계시기에 우리 사회의 온정이 남아있음을 느낄 수 있는 것이고, 이른바 우리 사회의 조용한 영웅들께서 많은 사람들에게 널리 알려지고 인정받기를 바란다. 숨겨진 선행이 올바르게 평가받을 수 있는 방법의 일환으로 서울특별시의회 의장표창을 추천하기로 결심하였고 직접 전달할 수 있게 되어 영광이다.”라고 밝혔다.

 

마지막으로 오중석 의원은 코로나19로 인해 많은 자영업자 뿐 아닌 온 국민께서 힘들어하고 계신다. 모두가 힘든 상황에서 이와 같은 훈훈한 소식과 선한 영향력이 널리 퍼져 조그만 마음의 위로라도 되길 간절히 바란다. 앞으로도 사회적으로 칭찬받아 마땅한 선행을 베푸는 분들에게 더욱 관심을 가질 것이며, 선한 영향력 확산을 위해 함께 노력하겠다.”고 말했다.


 

인쇄 스크랩 목록

서울시의회 이전 기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