종로ㆍ중구ㆍ 서대문ㆍ마포ㆍ용산

센트럴서울안과, 용산복지재단에 후원금 전달

안테나식 지팡이, 음성 혈압계 등 시각장애인 위한 보장구 구매에 사용 예정

작성일 : 2021-10-13 16:58 기자 : 임혜주

지난 12일 용산구청장실에서 ‘흰 지팡이의 날’ 기념 시각장애인을 위한 보장구 후원금 전달식을 가졌다.
 

 

용산복지재단(이사장 이상용)12일 용산구청장실에서 센트럴서울안과(대표 최재완, 황종욱, 김균형)로부터 후원금 1000만원을 전달받았다.

 

이번 기부는 시각 장애인의 권리를 보장하기 위해 지정된 흰 지팡이의 날(매년 1015)을 맞아 용산구 거주 시각장애인에게 빛과 희망을 나누기 위해 진행됐다.

 

이날 기부금 전달식에는 성장현 용산구청장, 용산복지재단 사무국장, 최승혜 용산 시각장애인 연합회 지회장, 센트럴서울안과 황종욱 원장이 참석했다.

 

센트럴서울안과 황종욱 원장은 흰지팡이의 날을 맞아 시각 장애인분들께 도움이 될 수 있는 기부를 하게 되어 매우 뜻깊다앞으로도 지역 사회에 대한 책임을 다하기 위해 힘쓰겠다고 밝혔다.

 

재단은 후원금을 안테나식 흰지팡이, 음성 혈압계, 음성 혈당계 등 시각장애인을 위한 보장구 구매에 사용할 예정이다.

 

이상용 용산복지재단 이사장은 코로나19로 모두가 힘든 시기에 지역 사회 발전과 시각장애인 지원을 위해 희망나눔에 참여해주신 센트럴서울안과 측에 깊이 감사드린다성금은 도움이 필요한 시각장애인을 위해 사용하겠다고 전했다.

 

올해로 개원 10주년을 맞이한 센트럴서울안과는 용산구 의료취약계층 수술비 지원, 기부 바자회, 온라인 사랑의 좋아요모금 등 지역사회 발전과 사회공헌 활동에 적극 참여하고 있다.

 
인쇄 스크랩 목록

종로ㆍ중구ㆍ 서대문ㆍ마포ㆍ용산 이전 기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