강남ㆍ서초ㆍ송파ㆍ강동

강동구, 안전취약가구 대상 무료 안전점검 실시

오는 10월까지 650가구 대상 전기․가스․보일러 등 노후 설비 집중점검

작성일 : 2021-04-29 12:44 기자 : 임혜주

강동구청
 

 

강동구(구청장 이정훈)가 오는 10월까지 지역 내 안전취약가구 650여 가구를 대상으로 전기와 가스, 보일러, 소방에 대한 안전점검 및 정비 사업을 실시한다.

 

이번 사업은 주거환경이 열악해 누전 및 감전, 화재 등 각종 재난사고에 노출돼 있는 기초생활수급자, 장애인, 홀몸어르신 등 안전취약계층을 대상으로 무료로 안전점검을 실시하고 생활안전 장치를 제공해 주거환경 개선 및 생활편의를 증진시키고자 마련됐다.

 

점검대상은 동주민센터에서 실시한 사전 기초조사와 시설의 노후화와 정비의 시급성 정도 등을 고려한 선정심의위원회 심의를 거쳐 650여 가구를 선정한다. 전기, 가스, 보일러, 소방 등 분야별 전문 기술자가 직접 방문해 가정 내 안전에 대한 전반적인 점검을 실시할 예정이다.

 

구는 오는 10월까지 안전취약가구를 대상으로 전기 안전점검, 노후 전기 설비 교체, 옥내 배선수선 가스 안전점검, 가스타이머 장치 설치 보일러 안전점검, 연통 및 배관 보수, 일산화탄소 경보기 설치 화재경보기 설치, 분말소화기, 스프레이 소화기, 구급상자 등을 지원한다.

 

안전점검 뿐만 아니라 안전장치 설비와 안전물품을 제공해 불시에 일어날 수 있는 사고에 사전 대비할 수 있도록 한다. 일정 시간이 지나면 가스밸브를 자동으로 차단하여 화재를 예방할 수 있는 가스타이머 장치와 조작이 간단하고 가벼운 스프레이 소화기는 심신이 쇠약한 어르신들에게 유용하다.

 

또한 가스보일러가 실내에 설치돼 있거나 연탄을 사용하고 있는 취약가구를 대상으로 일산화탄소 경보기를 설치한다. 경보기는 실내에 일정 농도 이상의 일산화탄소가 누설되면 자동으로 경보음을 울려 일산화탄소 중독 사고를 사전에 예방할 수 있도록 한다.

 

이정훈 강동구청장은 이번 안전점검이 생활 속 위험에 노출된 안전취약계층에게 실질적인 도움을 줄 수 있기를 바란다고 말했다.

 

 
인쇄 스크랩 목록

강남ㆍ서초ㆍ송파ㆍ강동 이전 기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