강남ㆍ서초ㆍ송파ㆍ강동

강동구, 어린이보호구역 교통안전시설 개선사업 추진

강동구, 초등학교 13개교 어린이보호구역에 스마트 횡단보도 설치

작성일 : 2021-06-09 09:45 기자 : 임혜주

LED 바닥 신호등 설치 모습
 

 

강동구(구청장 이정훈)는 어린이들의 안전한 통학로 조성을 위해 어린이보호구역에 LED 바닥 신호등 옐로카펫 과속경보 표지판 음성보조 안내장치 활주로형 횡단보도 등 교통안전시설 개선 사업을 추진한다고 밝혔다.

 

강동구는 어린이보호구역 내 보행자 안전 확보를 위해 천일초등학교 등 13개교 어린이보호구역에 5억여 원의 예산을 들여 LED 바닥형 신호등, 음성보조 안내장치, 활주로형 횡단보도 등 스마트 횡단보도를 설치하여 교차로, 특히 횡단보도에서 발생할 수 있는 보행자 교통사고를 예방하고자 한다.

 

또한, 바닥형 신호등이 설치되는 횡단보도에 보행신호 음성안내 장치를 병행 설치하여 안전을 강화함은 물론 신호가 없는 횡단보도에는 활주로형 횡단보도와 주택가 교차로에 교차로 알림이를 설치하여 운전자의 주의 환기로 보행자의 안전을 확보할 예정이다.

 

구는 바닥 신호등 설치뿐만 아니라 강빛초교 등 보호구역 14개소에 과속단속카메라 및 과속경보 표지판 2개소 설치, 어린이보호구역 시점 표지판 23개를 LED 표지로 교체하여 보호구역 시인성을 강화하고 보행자 안전 확보에 노력할 계획이다. 지난 5월에는 천일초·한산초 횡단보도 보도에 옐로카펫보다 시인성이 강화된 황색 싸인블록을 설치하여 안전한 대기공간을 마련하였다.

 

이정훈 강동구청장은 앞으로도 구는 어린이보호구역 관련 법령 개정과 관련하여 어린이보호구역의 교통안전시설물 개선 및 정비를 통해 미래의 주역인 어린이들이 안전하게 통학할 수 있는 환경을 조성하고, 구민이 안전한 도시를 만드는 데 최선을 다하겠다, “구민 여러분들도 어린이 안전 확보를 위해 적극 협조하여 주시길 당부드린다고 말했다.

 

 
인쇄 스크랩 목록