은평ㆍ성북ㆍ성동ㆍ광진

은평구, 우기대비 재난취약지역 등 현장점검 나서

김미경 은평구청장, 현장 직접 방문해 안전관리 당부

작성일 : 2021-06-23 10:22 기자 : 임혜주

김미경 은평구청장(우측) 우기대비 재난취약시설 안전점검 현장사진
 

 

은평구(김미경 구청장)는 우기철을 맞이하여 침수, 강풍 등으로 인한 재난사고 발생우려가 높아짐에 따라 각종 위험 요소를 사전에 파악하고 대비하기 위하여 대형공사장, 산사태 우려지역 등 재난취약지역에 대한 현장점검을 22일 실시했다.

 

이번 우기대비 현장점검은 은평광역자원순환센터 건립현장을 시작으로 산사태 취약지역인 진관동 예방 사방 사업현장, 대조1구역 재개발 공사현장, 수색로 확장공사 현장을 두루 살폈다. 특히 공사장의 경우 집중호우시 토사유출로 인한 피해를 예방할 수 있는 집수정 설치, 강풍으로 인한 전도위험 시설물에 대한 사전 안전점검 등 현장 수방대책 점검, 공사현장별 안전관리 대책에 주안점을 두었다.

 

김 구청장은 우기철 뿐만 아니라 평상시에도 긴장의 끈을 놓지 말고 지속적으로 재난취약지역 및 공사장 현장관리 등 사전대비에 만전을 기하여 주길 바란다, “최근 재개발현장 철거공사 중 건물 붕괴사고로 많은 인명사고가 난 점을 깊이 새겨 각종 크고 작은 공사 및 시설물에 대한 철저한 안전점검을 통해 다시는 안전수칙을 지키지 않거나 관리감독 소홀로 인해 인명사고가 재발하지 않도록 만전을 기하여 주길 바란다고 당부했다.

 

구 관계자는 우기대비 공사현장 및 각종 시설 전반에 대해 안전사고 예방을 위해 전부서에서 관리하고 있는 현장에 대한 철저한 감독 및 안전점검을 더욱 강화하고 현장 근로자에 대한 수시 안전교육을 이행하도록 시달하였으며, 사고없는안전한 은평구를 만들어 나가도록 최선의 노력을 다하겠다고 설명했다.

 

 
인쇄 스크랩 목록

은평ㆍ성북ㆍ성동ㆍ광진 이전 기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