은평ㆍ성북ㆍ성동ㆍ광진

성동구립무지개도서관, 12월 1일부터 재개관

이용자 편의를 최대한 고려한 내부공간 재배치, 이중문 등 설치

작성일 : 2021-12-03 10:46 기자 : 임혜주

재개관하는 성동구립무지개도서관
 

 

서울시 제1호 코로나 백신 예방접종센터에 자리를 내어 주고 성동구청 1층 책마루 일부를 임시로 사용해왔던 서울 성동구(구청장 정원오) 성동구립무지개도서관이 121일 재개관했다.

 

도서관은 기존 성동구청 3층으로 되돌아오며 한층 편리해지고 쾌적해졌다.

 

이용자의 이동 동선과 편의를 최우선으로 내부 공간을 재배치하고 편안하게 책을 읽을 수 있는 독서공간과 공부에 몰입할 수 있는 열람좌석, PC 등을 이용할 수 있는 디지털 존도 구분되어 배치됐다. 또한, 창가에는 스탠드형 책상을 마련하여 탁 트인 야외 전망을 배경으로 독서에 열중할 수 있도록 했다.

 

이중문을 설치하여 소음도 차단하며 어린이·유아열람실은 아이들이 안전한 환경에서 즐겁게 책을 읽을 수 있도록 따뜻하고 아늑하게 조성했다. 지난 2006년에 개관한 이후 계속 사용해왔던 노후된 서가, 책상 등도 전부 교체했다.

 

재개관을 축하하는 작은 행사도 마련됐다.

정원오 구청장은 도서관 이용자들과 함께 테이프 커팅과 재개관 축하 카드를 작성하고 참가자들이 평소 좋아하는 문구를 적은 캘리그라피도 증정했다. 참석자들과 함께 새롭게 조성된 무지개 도서관을 라운딩하며 도서관 내부를 함께 살펴보기도 했다.

 

성동구립무지개도서관이 이전됨에 따라 성동구청 1층의 책마루도 이전의 모습을 되찾았다. 구민들의 책사랑방으로서의 역할을 톡톡히 해왔던 성동구청 책마루는 책을 좋아하는 구민 누구나 찾아와 차 한 잔을 마시며 담소를 나누거나 책을 읽는 장소로 다시 변신했다.

 

정원오 성동구청장은 우리의 일상이 제자리를 찾아가고 있듯이 성동구립무지개도서관이 제자리로 돌아왔다구민분들께서는 예전처럼 무지개도서관과 책마루를 많이 이용하시어 이번 겨울은 책과 함께 마음의 양식을 쌓는 따뜻한 계절이 되길 바란다고 말했다.

 

 
인쇄 스크랩 목록