동대문구

유덕열 구청장, 장애인의 날 기념 장애인 자립의지 응원

제41회 장애인의 날 맞아 다사랑행복센터 및 동문장애인복지관 방문

작성일 : 2021-04-20 18:58 기자 : 임혜주

유덕열 동대문구청장(오른쪽 세 번째)이 제41회 장애인의 날을 기념하여 장애인복지관을 방문하고 장애인들의 자립의지를 응원했다.
 

 

유덕열 동대문구청장은 20일 제41회 장애인의 날을 맞아 지역 내 소재한 다사랑행복센터 및 동문장애인복지관을 방문했다.

 

동대문구(구청장 유덕열)는 매년 420일 장애인의 날을 기념하여 기념행사를 열어왔지만, 코로나19의 지역사회 확산 방지와 감염예방을 위해 올해는 대규모행사가 아닌 기관별 나눔행사 및 온라인 이벤트를 진행했다.

 

구는 이번 행사 일환으로 장애인복지관을 방문하는 장애인들에게 장애인의 날 기념 장미꽃과 간식세트를 전달하고, 기관에 마스크 총 2,500, 손소독제 80개를 전달하며 장애인들의 재활과 자립의지를 응원했다. 유 구청장도 이 자리에 함께 참석해 장애인들을 응원했다. 또한 유 구청장은 장애인복지관, 수어통역센터 및 장애인단체 사무실에도 방문하여 불편사항을 청취하고, 기관별 요청 건에 대해서는 적극 검토하기로 했다.

 

유덕열 동대문구청장은 코로나19로 사회적 거리는 유지해야 하지만 심리적 거리는 가깝게 유지해야 한다앞으로도 장애인의 복지와 편의를 위해 다양한 정책을 추진해 나가겠다고 밝혔다.

 

한편 다사랑행복센터는 지하 4~지상 10, 연면적 8,160의 규모로 동대문장애인복지관, 수어통역센터, 장애인통합사무실, 정보화교육장 등 장애인 편의를 위한 시설을 갖춘 복합시설로, 상반기 내 발달장애인 평생교육센터와 농아인쉼터 개소를 준비하고 있다.

 
인쇄 스크랩 목록

동대문구 이전 기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