동대문구

경비노동자가 행복한 공동주택, 동대문구가 만든다

동대문구, 공동주택 경비노동자 근무환경 개선 위해 최대 지원…조례 개정 계획

작성일 : 2021-05-06 17:47 기자 : 임혜주

유덕열 동대문구청장
 

 

동대문구(구청장 유덕열)는 지역의 공동주택에 근무하는 경비노동자의 사기진작 및 노동환경 개선을 위해 경비노동자 근무환경 개선사업을 시행한다.

 

구는 사업 시행을 위해 423일까지 지역 내 공동주택을 대상으로 신청을 받은 결과, 25개 공동주택에서 49개 사업(5,000만 원 상당)이 접수됐다.

 

이를 토대로 구는 경비노동자 및 미화원 근무 공간 및 휴게공간에 에어컨 설치 및 교체 난방시설 설치 화장실 및 샤워시설 보수 도배 및 장판 교체 천장 및 바닥 공사 창호, 출입문 교체 등을 진행한다.

 

이와 함께 경비실 등의 냉·난방기 가동에 따른 전기료 부담을 줄이기 위해 태양광 미니 발전소 보급사업을 관리주체에 적극 안내 및 홍보하여 경비실에 미니 발전소를 설치를 유도, 아파트 관리비 상승 부담을 줄이고자 한다.

 

한편, 구는 더 많은 경비노동자들이 혜택을 받을 수 있도록 공동주택 경비노동자 근무환경 개선사업에 대한 구 지원금을 높이고자 공동주택관리 지원 조례를 개정할 계획이다. 이를 통해 지원율을 총 사업비의 70%에서 최대 90%까지 확대하고자 한다.

 

유덕열 동대문구청장은 공동주택의 경비노동자 및 미화원 등 어려운 여건 속에서도 묵묵히 일하는 필수노동자의 인권 존중과 근무환경 개선을 위해 최선을 다해 지원할 것이라며 입주민과 경비노동자는 서로를 필요로 하는 주거 공동체로 입주자대표회의 및 관리주체의 많은 관심과 배려를 부탁한다고 밝혔다.

 
인쇄 스크랩 목록