동대문구

특별한 수확의 계절을 보내는 동대문구

청량리동 주민자치회, 빈집활용 사업으로 조성한 도시텃밭서 수확한 무로 김치 담가 취약계층에 나눔

작성일 : 2021-10-20 18:37 기자 : 임혜주

10월 18일 청량리동 주민자치회는 청량리동 텃밭에서 기른 총각무로 김치를 담가 취약계층에 전달했다
 

 

따르릉~!!” 1019일 청량리동 주민자치회 사무실에 반가운 전화벨 소리가 울렸다.

 

요즘 입맛도 없는데 김치가 맵지도 짜지도 않고 너무 맛있어요. 정말 감사합니다.” 1018일 청량리동 주민자치회에서 총각무 김치를 받은 어르신이 감사의 인사를 전했다.

 

청량리동 주민자치회는 위기 가정과 홀몸 어르신의 건강한 식생활을 지원하기 위해 1018일 청량리동 모퉁이 텃밭(청량리동 32-8)에서 총각무와 쪽파 등을 수확하여 김치를 담가 총각무 김치 나눔행사를 진행했다.

 

동대문구(구청장 유덕열)는 지난해부터 빈집활용 생활 조성사업의 일환으로 도심 흉물로 방치되어 미관을 저해하고 안전을 위협하는 빈집을 헐어 도시텃밭을 조성하고 주민에게 개방했다. 이에 따라 지난해 1호 텃밭(답십리동)에 이어 올 3월 휘경동과 청량리동에 2·3호 텃밭이 조성됐다.

 

청량리동 주민자치회는 그동안 청량리동에 조성된 텃밭에 상추, 가지, 토마토 등 다양한 씨앗을 파종하고 채소를 수확하여 지역의 취약계층에게 제공해왔다. 특히 텃밭에 총각무와 쪽파 씨앗을 파종한 이후, 주민자치회 위원들이 순번을 정해 새순을 솎아주고 벌레를 일일이 잡는 등 손이 많이 가는 번거로움에도 유기농으로 채소를 재배했다. 수확한 총각무와 쪽파로 김치를 담근 주민자치회 위원들은 코로나19 장기화로 면역력이 떨어진 홀몸 어르신 및 위기가정 100여 가구를 가가호호 방문하여 안부를 물으며 김치를 전달했다.

 

구봉순 청량리동 주민자치회 회장은 우리 주민자치회 위원 50명이 정성으로 준비한 김치를 주민들이 맛있게 드시니 보람을 느낀다. 이번에 전달한 김치를 드시고 면역력을 길러 건강한 생활을 하셨으면 좋겠다.”고 전했다.

 

황상준 청량리동장은 우리 동 주민자치회 위원들께서 텃밭을 운영하며 제철 농산물을 정성껏 길러 어려운 이웃을 위해 지속적으로 나눔을 실천해 주셔서 감사드리며, 지역발전을 위해 직접 참여하고 봉사할 수 있도록 적극적으로 행정력을 지원하겠다고 밝혔다.

 
인쇄 스크랩 목록