금천ㆍ관악ㆍ동작

동작구, 소상공인 무료 경영 컨설팅으로 재기 돕는다.

서울신용보증재단과 협력, 소상공인을 대상으로 경영 개선 등을 위한 무료 맞춤형 컨설팅 실시

작성일 : 2021-06-14 09:25 기자 : 임혜주

동작구청
 

 

동작구(구청장 이창우)는 이번 달부터 서울신용보증재단과 협력해 관내 소상공인을 대상으로 경영 환경 개선 등을 위한 맞춤형 컨설팅을 진행하고 있다고 14일 밝혔다.

 

이번 사업은 코로나19 등으로 어려움에 처한 소상공인들의 경영 정상화와 재기를 돕고, 업종변경 등 다양한 기회를 모색할 수 있도록 하고자 마련했다.

 

컨설팅은 소상공업체의 생애주기(창업경영폐업재창업) 및 업종별 특성에 맞춰, 서울신용보증재단에서 추천한 컨설턴트 또는 업종별 전문가(멘토)가 현장을 방문하는 방식으로 무료로 실시한다.

 

소상공인 컨설팅은 총 4가지 분야로 코로나19 장기화로 경영난에 처한 소상공인을 대상으로 한 일반 컨설팅 창업 3년 이내 및 예비창업자를 대상으로 한 창업자 컨설팅과 함께,

 

업종 전환 및 폐업을 고민하는 업체의 재기를 지원하는 폐업 재기지원 컨설팅업종별 전문가 등 멘토가 영업 노하우 및 메뉴개발 등을 전수하는 멘토 컨설팅등으로 진행한다.

 

컨설팅을 희망하는 소상공인은 동작구청 경제진흥과(820-9732) 및 서울신용보증재단 이수지점(2174-4426)에 유선전화를 통해 상세한 신청 절차 등을 안내받으면 된다.

 

한편, 구는 지난달 추경예산으로 구비 5억 원을 확보해 코로나19 집합금지·영업제한 업종 폐업 소상공인의 재기를 돕고자 현금 50만원을 지원 중에 있으며, 이달 30일까지 신청을 받고 있다.

 

김정원 경제진흥과장은 이번 무료 경영 컨설팅을 통해 코로나19 장기화 등으로 경영난에 쳐한 소상공인들이 재기할 수 있는 발판을 마련하는데 도움이 되길 기대한다.”고 말했다.

 
인쇄 스크랩 목록

금천ㆍ관악ㆍ동작 이전 기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