금천ㆍ관악ㆍ동작

동작구, 청년 맞춤형 공공주택 49세대 입주자 모집

무주택 청년 1인가구의 주거안정을 돕기 위해 상도3동 등 3개소에 총 49세대 공급

작성일 : 2021-09-28 12:20 기자 : 임혜주

사당5동 청년주택 모습
 

 

동작구(구청장 이창우)가 무주택 청년 1인가구의 주거안정을 돕기 위한 청년 맞춤형 공공주택’ 49세대를 공급한다고 28일 밝혔다.

 

이번 공급은 구와 SH공사가 협업한 자치구 맞춤형 매입임대주택사업으로 추진한 것으로 구에서는 주택유형 제안 및 입주자 선정을 담당하고, SH공사에서 주택 매입과 계약관리 등을 맡아 진행했다.

 

공급지역 및 세대수는 상도3(양녕로23122) 14세대 사당4(사당로20나길 58-8) 19세대 사당5(사당로2사길 23) 16세대 등 3개소에 걸쳐 총 49세대로 전용면적은 22~37규모이며, 모두 금년 상반기 완공되었다.

 

신청자격은 가구원수별 가구당 월평균소득 70% 이하인 무주택세대 구성원으로 서울시 거주 청년(19~39) 타시도 거주자 중 동작구 소재 사업장·공무원학원에 3개월 이상 근무(수강) 중인 청년 서울시 소재 대학생(거주지 무관)이다.

 

입주자 모집 기간은 929()부터 101() 18시까지 3일간이며, 서류심사 및 소득자산 심사 등을 거쳐 12월 중 입주 대상자 선정하면, 내년 1월경 입주를 시작할 예정이다.

 

입주를 희망하는 청년은 제출서류 등을 첨부하여 동작구청 이메일(publichousing@dongjak.go.kr)로 신청기간 내 접수하면 된다.

 

더불어, 임대기간은 2년이 원칙으로 최대 2회까지 재계약(최장 6년 거주)이 가능하다.

 

한편, 구는 올해부터 보호종료아동의 자립을 지원하고자 아동복지시설에서 퇴소한 청소년을 대상으로 공급물량의 5% 이내에서 우선 공급하고 있으며, 이번 청년 맞춤형 공공주택에는 3세대를 배정했다.

 

자세한 제출서류는 동작구청 및 SH공사 홈페이지 내 공고문을 참고하면 되고, 그 밖에 궁금한 사항 등은 구청 주택과(820-9347)에서 안내받을 수 있다.

 

한상혁 주택과장은 집은 사람에게 휴식처이자, 삶을 준비하는 가장 기본적인 공간으로 앞으로도 주민들을 위한 맞춤형 공공주택을 지속적으로 공급할 수 있도록 최선을 다하겠다.”고 말했다.

 

 
인쇄 스크랩 목록

금천ㆍ관악ㆍ동작 이전 기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