중랑ㆍ강북ㆍ도봉ㆍ노원

한부모 가족의 특별한 나들이… 강북구, ’꿈자람 캠프’ 운영

어린 자녀를 둔 저소득 한부모 가족 104명 가구단위 개별 여행

작성일 : 2021-08-04 11:00 기자 : 임혜주

테마형 동물원 방문
 

 

서울 강북구(구청장 박겸수)가 올해 한부모 가족 지원사업 가운데 한 가지인 꿈자람 캠프의 문을 연다.

 

이번 행사는 저소득 한부모 가족을 대상으로 하는 문화체험 프로그램이다. 가족 간에 소중한 추억을 쌓고 몸과 마음을 재충전하는 기회를 제공한다는 취지로 마련됐다.

 

캠프는 코로나19 확산방지를 위해 참여 가구별로 진행된다. 행사 참여자는 이달부터 12월까지 원하는 날짜를 선택할 수 있다. 장소는 테마형 체험공간으로 꾸며진 도심 속 동물원(주렁주렁)이다. 울타리 없이 쉽게 동물을 관람할 수 있는 것이 특징이다. 아이들은 이곳에서 가족과 같이 동물을 직접 만져보고 관찰하면서 생명의 소중함을 느낄 수 있다.

 

앞서 구는 동별로 대상자를 추천 받아 어린이가 있는 한부모 가족 104명을 선정했다. 참가자에게는 입장권과 식사 이용권을 지급했다. 행사가 끝나면 온라인 설문조사를 제출받아 내년도 문화프로그램에 반영하기로 했다.

 

이와 함께 올해 구는 한부모 가족사업의 지원혜택을 확대했다. 지난 5월부터 생계급여를 받고 있는 한부모 가정에도 월 10만원의 아동양육비를 지급했다. 25~34세 이하 청년 한부모에게는 월 5~10만원 범위에서 양육비를 추가 지원했다. 학용품비 단가도 연 83천으로 인상했다.

 

박겸수 강북구청장은 잠시나마 일상에서 벗어나 자연 속에서 온 가족이 함께 재충전하는 시간이 되길 바란다라며 한부모를 둔 아이들에게 꿈과 희망을 심어주는 맞춤형 프로그램을 늘려가겠다라고 말했다.

 

 
인쇄 스크랩 목록

중랑ㆍ강북ㆍ도봉ㆍ노원 이전 기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