중랑ㆍ강북ㆍ도봉ㆍ노원

중랑구, 저금하면 “두 배” 로 돌려받는 희망두배 청년통장 신청자 20일까지 모집

예비자 20명 포함해 343명 선발예정...발표는 11월

작성일 : 2021-08-05 11:12 기자 : 임혜주

 

중랑구(구청장 류경기)가 오는 820일까지 저축액의 두배를 돌려받을 수 있는 ‘2021 희망두배 청년통장신청자를 모집한다.

 

희망두배 청년통장은 매월 선택한 저축액(10만원 또는 15만원)2년이나 3년간 저축하면 본인이 저축한 금액의 2배 이상을 받을 수 있는 통장이다.

 

예로 월 15만원씩 3년간 저축하면 본인 저축액 540만원과 추가적립금 540만원을 더한 1,080만원과 이자도 받을 수 있다.

 

신청대상은 중랑구에 거주하는 만 18세 이상 만 34세 이하(1986~2003)의 근로 중인 청년으로 세전 본인 근로소득금액이 월 255만원 이하이고 부양의무자(부모·배우자)의 소득인정액이 기준중위소득 80%이하여야 한다.

 

신청하고자 하는 지역 청년들은 신청 마감기간 전에 신청서를 작성해 주소지 동주민센터를 방문하면 된다. 신청서 양식은 중랑구청 홈페이지의 중랑소개>중랑소식란에서 내려받을 수 있다.

 

구는 소득 조사와 함께 심사기준표에 따라 고득점 순으로 323명을 선발하고 중도 포기자를 대비해 예비자 20명을 포함, 343명을 선발할 계획이다. 최종 선발자는 오는 1112일 중랑구청 홈페이지 또는 서울시 복지재단 홈페이지에서 확인할 수 있다.

 

류경기 중랑구청장은 이번 희망두배 청년통장은 청년들이 안정되고 구체적인 미래 계획을 세워 자립할 수 있도록 돕는 뜻깊은 사업이다라며, “청년통장을 통해 자신의 꿈을 위한 건강한 디딤돌을 마련해보시길 바란다고 말했다.

 
인쇄 스크랩 목록

중랑ㆍ강북ㆍ도봉ㆍ노원 이전 기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