중랑ㆍ강북ㆍ도봉ㆍ노원

도봉구 방학2동, 나눔 문화 정착을 위한 ‘한가득 사랑나눔 프로젝트’ 벌여

식료품과 생필품으로 구성된 4,500만 원 상당의 나눔 물품은 행복을 담은 꾸러미가 되어 각 가정으로 전달 예정

작성일 : 2021-09-16 10:24 기자 : 임혜주

도봉구 방학2동 제3회 한가득 사랑나눔 프로젝트에 참가한 이동진 도봉구청장이 추진위원회 회원들을 만나 인사를 나누고 꾸러미를 함께 포장했다.(2021. 9. 15. 방학2동주민센터 강당)
 

 

도봉구(구청장 이동진) 방학2동 사랑나눔 추진위원회가 추석을 앞둔 915일 방학2동주민센터 강당에서 한가득 사랑나눔 프로젝트 나눔 행사를 개최했다.

 

방학2동 사랑나눔 추진위원회는 이웃이 이웃을 돕고 정기적인 나눔문화를 정착시켜 따뜻한 공동체를 실현하고자, 방학2동 주민자치회, 통장협의회, 지역사회보장협의체, 작은도서관, 자원봉사캠프, 새마을부녀회 소속 주민 12명이 모여 만든 자발적 모임이다.

 

지난 추석, 설에 이어 세 번째로 진행되는 이번 한가득 사랑 나눔 프로젝트는 지역 내 자영업자, 양말공장, 봉제공장, 전통시장 상인 등 지역주민들이 참여하여, 식용유, 라면, 참기름, 양말 등 다양한 물품을 십시일반 마련했다.

 

이번 프로젝트로 모인 4,500만 원 상당 73개 물품은 복지 사각지대에 놓인 저소득 200가정에 전달될 예정이다.

 

방학2동 사랑나눔추진위원회는 정이 넘치는 따뜻하고 풍요로운 한가득 사랑나눔 프로젝트가 벌써 3회차라니 감회가 깊다. 명절마다 어려운 이웃과 함께하는 나눔 행사가 앞으로도 우리동네의 문화로 정착될 수 있도록 최선을 다하겠다.”고 포부를 밝혔다.

 

이동진 도봉구청장은 코로나19 장기화로 이웃의 안부를 확인하는 일조차 쉽지 않게 되어버린 때에, 주민들이 스스로 즐기며 참여하고 나누는 모습을 보니 진정한 지역 공동체가 형성되어감을 실감할 수 있어 기쁘다. 한가득 사랑 나눔 프로젝트가 해가 지날수록 더 많은 분들이 함께하는 나눔의 장이 되길 기대한다.”고 전했다.

 
인쇄 스크랩 목록

중랑ㆍ강북ㆍ도봉ㆍ노원 이전 기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