기관ㆍ단체소식

폐에 공기가 차는 기흉의 이유 와 증상

작성일 : 2021-10-12 11:55 기자 : 임혜주

한국건강관리협회 서울동부지부
 

 

기지개를 켜면서 숨을 들이마실 때 통증이 나타나거나 감기가 아닌데도 기침이 지속적으로 나오고 기침을 할 때 가슴 통증이 느껴진다면 기흉을 의심해야 한다.

 

기흉은 가슴에 공기가 찬 상태로 폐가 정상적은 기능을 하지 못하는 상태이다. 원래 호흡을 통해 폐로 공기가 들어가야 하는데, 폐에 생긴 구멍으로 공기가 흉막강 안으로 들어가면서 각종 증상을 유발한다. 통계에 따르면 키가 크고 마른 체형인 경우, 남성인 경우, 흡연을 오래 한 경우, 가족력이 있는 경우 위험도가 더 높고 특히 흡연은 기흉 발생 가능성이 20배 높다.

 

기흉의 원인

일차성 자연 기흉

주로 젊은 연령층에서 발생하며 특별한 폐 질환 병력이 없는 경우를 말한다. 흡연이나 가족력으로 인한 경우가 대부분이며 키가 크고 마른 남성이 위험성이 높아지는 것 역시 일차성 자연 기흉에 속한다. 또한 기상 시 기지개를 켜다 갑자기 발생하는 경우도 있다.

 

이차성 자연 기흉

폐섬유증, 폐기종, 악성 종양, 결핵, 만성 폐쇄성 폐 질환 등을 앓고 있는 50대 이상의 중장년층에게서 주로 발생하며 심할 경우 사망으로 이어질 수 있다.

 

외상성 기흉

갈비뼈가 골절되거나 날카로운 물체에 가슴 부위를 찔렸을 때 등 외부의 물리적인 충격으로 발생할 수 있다. 또한 심폐소생술을 받거나 수술 시 폐를 건드려서 발생하기도 한다. 외상성 기흉은 즉각적인 응급처치가 매우 중요하다.

 

기흉 증상

대표적인 증상으로는 가슴 통증과 호흡 곤란이 나타난다. 특히 흉통은 갑자기 시작되며 바늘로 찌르는 듯한 증상이나 날카로운 통증이 특징이다. 운동과는 관계가 없으며 24시간 내로 통증이 가라앉기도 한다. 호흡 곤란은 폐 질환을 앓았거나 기흉의 정도가 큰 사람에게 심하게 나타나며 보통은 가벼운 호흡곤란만 발생한다. 이 외에도 저혈압, 빈맥, 입술 푸른색, 두통, 어지러움 등이 나타날 수 있다.

 

흉관삽입술

흉관이라는 튜브를 삽입해 공기를 빼는 비수술적 방법으로 대부분의 기흉 치료 방법으로 사용된다.

수술

기흉의 정도가 심각한 경우 전신 마취를 통해 기포 절제 수술을 진행한다. 자연치료나 흉관삽입술에 비해 재발의 가능성을 낮추는 데 도움이 된다.

기흉의 진단 및 치료

 

우선 흉부 엑스레이 촬영으로 진단할 수 있으며 의심 소견이 있을 시 CT검사, 폐단층 촬영 등을 진행한다. 기흉 치료의 목적은 흉강 내 공기를 제거하고 공기가 새어 나오는 부분을 폐쇄해 재발을 박는 것이다. 증상이 미미하거나 기흉의 정도가 약하다면 산소를 투여해 경과를 지켜보거나 공기가 자연스럽게 흡수되도록 한다.

 
인쇄 스크랩 목록

기관ㆍ단체소식 이전 기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