기관ㆍ단체소식

‘안중근의사 음악연가 - 하얼빈의 열하루‘ 음악회 공연

작성일 : 2021-10-18 17:46 기자 : 이민수

 

안중근의사기념사업회(이사장 함세웅)는 민화국악관현악단, 과천문화재단과 함께 오는 1026일 안중근의사 하얼빈 의거 112주년 기념 '안중근의사 음악연가(連歌) - 하얼빈의 열하루'음악회를 개최한다. 이 음악회는 2021년 경기도 문화예술 일제잔재 청산 및 항일 추진 민간공모 지원사업의 선정작이다.

 

안중근 의사 음악연가 - ‘하얼빈의 열하루112년 전 일제 치하에서 조국의 독립과 동양평화를 이루고자 했던 안중근 의사의 삶 중 하얼빈에서의 여정을 바탕으로 기획, 창작 되었다.

 

안중근의사기념사업회는 의사가 하얼빈에 도착한 시점부터 19091026일 하얼빈 역에서 민족의 적 이등박문을 처단할 때까지 열하루 동안 벌어진 일들을 조국, 독립, 가족, 그리움, 아픔, 사랑, 동지, 단지동맹, 투쟁의 정서를 담아 아름다운 노래로 풀어내기 위해 민화국악관현악단(예술감독/지휘 박경숙)과 힘을 모았다.

 

하얼빈의 열하루는 신동일 작곡가의 멋진 선율에 조정일 작가의 주옥같은 노랫말이 더해진 아름다운 16편의 노래로 구성되었으며, 긴박했던 열하루의 상황을 5명의 서로 다른 색깔의 보이스(민족성악, 테너, 바리톤, ·여 판소리)로 풀어내며 입체감과 변화를 더한다. 또한 국악관현악 연주로 한국의 정체성과 희노애락을 더 섬세하게 표현하고, 남택수 서양화가의 작품으로 무대(미술)를 꾸며 음악회의 생동감을 더할 예정이다.

 

박경숙 음악감독은 "‘하얼빈의 열 하루가 선열들의 뜻을 이어가는 대한민국 국민 모두에게 사랑받는 노래로 불리고 안중근 의사의 희생과 사랑, 평화의 뜻이 실현되고 이어가길 희망한다"고 전했다.

 

하얼빈의 열하루음악회는 1026일 저녁 7시에 과천시민회관 대극장에서 진행되며, 좌석간 거리두기를 통해 300여 명의 관람객만 수용한다. 티켓예매는 과천문화재단 홈페이지에서 할 수 있다.

 
인쇄 스크랩 목록

기관ㆍ단체소식 이전 기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