소방서

HOME > 뉴스 > 소방서

대구소방, 2021년 1분기 119신고 접수 하루 평균 1,115건

올해 1분기 신고 건수 100,369건, 전년 대비 13.3% 감소

작성일 : 2021-04-14 15:32 기자 : 이민수

▸ 자연재난 출동 건수 334건, 전년 대비 259.1% 대폭 증가

 

대구소방안전본부(본부장 정남구)는 ‘2021년 1분기 119신고 접수 현황”을 분석한 결과, 신고 건수는 전년도 대비 13.3% 감소한 반면, 자연재난으로 인한 출동 건수는 259.1% 증가했다고 14일 밝혔다.

 

대구소방에 따르면 병원・약국 안내 등 각종 문의 신고는 20%(15,768건) 줄었고 구급 출동은 4.4%(1,211건) 감소했다. 또한 응급처치나 질병상담 등 ‘구급상황관리센터’ 응급의료상담은 18,031건으로 전년 대비 15.4% 감소하는 등 전반적인 신고 건수는 줄었다. 반면 자연재난 신고 건수는 334건으로 전년 대비 259.1% 증가했고, 구조 출동 38.6%(1,186건) 증가, 화재 출동 9.7%(208건) 증가한 것으로 나타났다.

 

대구소방은 작년 2월 코로나19 대유행으로 구급 관련 신고 건수가 급증했다가 점차 안정세를 찾음에 따라 구급 및 응급처치・질병상담 등의 신고 건수가 줄었고, 자연재난 신고 건수가 대폭 증가한 이유는 올해 1월 한파에 따른 고드름 제거, 수도관 동파 관련 출동 등 소방지원활동 건수가 늘었기 때문으로 분석했다.

 

지속적인 대시민 홍보와 성숙한 시민의식으로 불필요한 신고가 감소한 것도 전반적인 신고 건수가 줄어든 데 큰 역할을 했다.

 

박석진 대구소방안전본부 119종합상황실장은 “1분기 119신고 접수 분석 자료를 바탕으로 보다 높은 수준의 소방서비스 제공을 위해 노력할 것”이라며 “반드시 필요한 곳에 출동할 수 있도록 긴급한 경우에만 119로 신고해 주실 것을 당부드린다”고 전했다.

인쇄 스크랩 목록