소방서

HOME > 뉴스 > 소방서

경기도소방, 출동지원 시스템 활용 긴급구조지휘대 기능숙달훈련 실시

수원 한 대형 공장에서 큰 불 가정...본부와 공장서 이원화 진행

작성일 : 2021-09-17 08:35 기자 : 임태종

훈련사진
 

 

경기도 소방재난본부는 급박한 대형 재난 환경변화와 많은 자원이 집중되는 현장 상황에 대비하고자 ‘2021년 경기도 긴급구조지휘대 기능숙달 훈련을 실시했다고 17일 밝혔다.

 

지난 16일 실시된 훈련에는 본부 긴급지원반과 수원남부소방서 긴급구조통제단 현장대원 등 150여 명이 동원돼 수원의 한 대형 공장에서 큰 불이 났다는 상황 가정하에 본부 청사와 공장에서 이원화 훈련으로 진행됐다.

 

상황전파로 시작된 훈련은 선착대 도착 및 활동임시응급의료소 가동현장지휘대 도착긴급지원반 소집긴급구조통제단 가동 및 운영경기도 긴급구조지휘대 지원훈련평가 순으로 실시됐다.

 

특히 현장대원 출동지원 시스템을 활용해 현장 지원활동에 집중할 수 있도록 하고, 체계적인 인원과 장비 관리에 주안점을 뒀다. 지난 2018년 개발된 출동지원 시스템은 태블릿PCLTE무전기 등을 이용해 현장대원에게 출동에 필요한 정보를 전달하고 상황실과 정보를 공유할 수 있다.

 

또 현장대원의 급식과 휴식 등 회복지원과 인원과 장비 등 자원관리에 대한 개선점을 찾는데도 주력했다. 이날 훈련현장에는 이동식 급식차를 이용해 훈련 참여자에게 식사와 간식을 제공하고, 본부 청사 차고에는 경기도 광역방재물품인 재해용 텐트와 간이침대 등 방재물품을 설치해 현장활동 대원의 휴식공간을 시연하기도 했다.

 

경기도 소방재난본부는 이날 훈련을 시작으로 다음 달 말까지 총 네 차례에 걸쳐 권역별 훈련을 이어갈 계획이다.

 

이상규 경기도 소방재난본부장은 대형 재난이 발생하면 재난현장 특성에 맞는 임무 부여와 수행이 무엇보다 중요하다지속적인 훈련을 통해 개인별 임무숙지와 팀원들 간 소통 및 정보공유는 실제 재난현장에서 큰 도움이 될 것이라고 말했다.

 

한편, 경기도 소방재난본부는 이날 훈련에서 코로나19 감염 예방을 위해 마스크 착용 등 방역수칙을 철저히 준수했다.

 

 
인쇄 스크랩 목록

소방서 이전 기사